한국수력원자력은 27일부터 한수원 홈페이지 '원전정보공개센터'에 고리 원자력발전소 2호기와 한울 3·4호기의 최종안전성분석보고서를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최종안전성분석보고서는 원전 사업자가 운영허가를 위해 규제기관에 제출하는 문서로 원자로 설계, 안전 해석 결과 등 설계 전반에 대한 분석내용을 기술했다.

그동안 국회, 시민단체 등의 요구로 부분 공개 또는 열람한 사례는 있지만 보고서 전체를 인터넷으로 공개하기는 처음이라고 한수원은 설명했다.

한수원은 "가동 원전에 대해 법적으로 공개 의무가 없는 사항까지 자발적으로 공개함에 따라 국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보고서는 그동안 영업비밀 등의 이유로 대부분 비공개한 사항을 미국 원자력규제기관(NRC)의 정보공개 수준 이상으로 대폭 공개했다.

국가안보, 발전소 보호 정보와 설계사 영업비밀 등에 해당하는 사항을 제외한 모든 내용이 포함된다고 한수원은 밝혔다.

한수원은 고리 2호기와 한울 3·4호기를 시작으로 전 가동 원전에 대해 2019년 상반기까지 순차적으로 보고서를 공개할 계획이다.

이밖에 방사선환경영향평가서와 핵연료장전계획에관한설명서 등 20여건의 인허가 문서를 원전정보공개센터를 통해 공개하고 앞으로도 원전정보 공개를 늘려갈 예정이다.
한수원, 원전 최종안전성분석보고서 첫 온라인 공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