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가운데 왼쪽)이 박성현 프로(사진 가운데 오른쪽) 및 팬클럽 '하나남달라'회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가운데 왼쪽)이 박성현 프로(사진 가운데 오른쪽) 및 팬클럽 '하나남달라'회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은 8일 명동 사옥 대강당에서 박성현 프로를 특별 초청해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 소속 박성현 프로는 2017년의 루키로 상금왕과 올해의 선수상, 신인상 등 LPGA투어에서 3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박성현 프로는 하나금융그룹의 사내 팬클럽인 '하나남달라' 회원 200여명을 만나 성공적인 한 해의 소감과 앞으로의 목표 등에 대해 이야기했다. 또 팬클럽 회원들과 질의 응답을 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평소 말수가 적은 것으로 알려졌던 박성현 프로지만 이날은 재미있었던 일화나 잘 알려지지 않은 고생담을 늘어 놓으며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아울러 팬 사인회 및 하나머니GO 행운상 추첨을 통해 박성현 프로의 애장품을 증정하는 시간을 갖는 등 다채로운 행사에 직접 참여했다.

'하나남달라' 팬클럽 회장인 이호재 KEB하나은행 영업1부 PB팀장은 "세계적인 스타 플레이어와 만날 수 있는 자리를 갖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박성현 프로가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도록 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토크 콘서트에는 김정태 회장이 직접 패널로 참석해 팬클럽 회원들에게 박성현 프로가 올 해 이룬 업적을 소개하고 격려하기도 했다.

김정태 회장은 "하나금융그룹은 소통과 협업을 통해 모든 이해 관계자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이라는 미션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