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제빵사 꿈나무' 지원

신세계푸드가 지난 2일 서울 서대문구 구세군 서울후생원에서 약 800만원 상당의 베이킹 도구를 취약계층 학생들에게 전달하고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를 진행했다. 김석순 신세계푸드 상무(왼쪽)가 김호규 구세군 서울후생원장에게 전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