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티언스, 중기부 해외마케팅 지원사업 선정

인공지능 스타트업 ‘센티언스’가 중소벤처기업부의 2017년 하반기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의 대상기업으로 선발되었다고 30일 밝혔다.

중소기업벤처부의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은 세계시장을 선도할 기술 아이템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R&D 자금을 지원하는 팁스(TIPS) 프로그램 선정 기업들 중에서 해외진출 역량을 보유한 기업을 선발해 글로벌 스타기업으로의 성장을 촉진시키기 위한 사업이다.

센티언스의 권혜연 이사는 “최근 가장 많은 관심을 받는 분야 중 하나인 인공지능 기술기업인 점, 인공지능에 행동경제학을 결합한 기술적 차별성 및 해외 글로벌 소비재 기업들과의 협업 논의가 상당 수준 진전되고 있다는 점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선정된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김면수 대표는 “현재 복수의 글로벌 소비재 기업들과 비즈니스 의사결정 지원 인공지능 개발에 관해 구체적인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우리 업체의 인공지능은 검증된 과학이라 할 수 있는 경제학을 기반으로 하고 있기 때문에 비즈니스 이슈의 원인 추정과 결과 예측에 있어서 차별적인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이번 중기부 해외마케팅 지원사업 선정에 힘입어 해외진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센티언스는 비즈니스 데이터 분석을 통한 의사결정 지원 인공지능을 개발하는 스타트업으로서, 기존 인공지능 기술에 행동경제학을 결합해 분석력과 예측력을 높이는 기술로 중기부의 R&D 기술기업 육성사업인 팁스(TIPS) 프로그램에 선정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