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호도 높은 고급 편의품목 추가...3,695만 원

쌍용자동차는 G4 렉스턴 유라시아 대륙횡단 완주를 기념해 '유라시아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쌍용차, G4 렉스턴 '유라시아 에디션' 출시


쌍용차에 따르면 유라시아 에디션은 '럭셔리' 트림을 기반으로 상위 트림의 다양한 소비자 선호품목을 추가해 상품성을 높인 게 특징이다. 외관은 블랙 컬러의 전용 매시 타입 라디에이터 그릴과 와일드 엠블럼, 유라시아 횡단 기념 레터링을 적용했다. 여기에 화이트펄 외장 색상을 유라시아 에디션 전용으로 선보였다.

이 밖에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멀티 어드밴스드 서스펜션, 20인치 스퍼터링 휠, HID 헤드 램프, 7인치 슈퍼비전 클러스터, 9.2인치 AVN 등 업그레이드와 함께 스마트 테일게이트, 사이드 스탭, 패션 루프랙 등의 품목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쌍용차, G4 렉스턴 '유라시아 에디션' 출시


새 차의 판매가격은 3,695만 원이다. 기존 트림별 가격은 럭셔리 3,350만 원, 프라임 3,620만 원, 마제스티 3,950만 원, 헤리티지 4,510만 원이다.

한편, 쌍용차는 유라시아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11월 G4 렉스턴 출고 시 '프로미스 531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5년 또는 10만㎞ 무상보증, 3년 3회 무상점검, 1년 스크래치/덴트 보상 등을 포함한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