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자매결연마을 일손돕기 나서

농협은행 임직원은 지난 27일 수확철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 및 자매결연 마을을 찾아 농산물 수확, 가지치기, 정화작업 등을 도왔다. 김철준 정보보안본부 부행장(오른쪽 네 번째)과 직원들이 경기 안산시 팔곡일동마을에서 일손을 돕고 있다.

농협은행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