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제과가 오리지널 허니버터칩 출시 이후 3년2개월 만에 두번째 제품을 내놓는다. ◎해태제과 제공

해태제과가 오리지널 허니버터칩 출시 이후 3년2개월 만에 두번째 제품을 내놓는다. ◎해태제과 제공

새로운 허니버터칩이 나온다.

해태제과는 2014년 8월 나온 오리지널 허니버터칩 이후 3년2개월 만에 메이플시럽을 함유한 허니버터칩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새 허니버터칩은 단풍나무 수액을 정제한 당 원료인 메이플 시럽을 써 설탕보다 칼로리는 낮고 단맛은 더했다고 해태제과는 설명했다.

또 오리지널의 고메버터와 아카시아 벌꿀이 더해지면서 단맛과 짠맛을 더 돋보이게 했다.

겉면 미각 패턴도 세밀하게 조정해 달콤짭짤한 맛과 메이플 향의 여운이 오래 남도록 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또 다른 허니버터칩이 아닌 기존에 없던 제품을 만들자는 생각으로 접근했다"며 "허니버터칩의 오리지널리티와 잘 어울리는 메이플 시럽 맛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국내 감자집 시장은 2200억원으로 전년 대비 소폭 줄었다. 허니버터칩은 이중 25%의 시장을 점유하고 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