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부총리, IMF 총재에 새정부 경제정책방향 설명

기획재정부는 1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김동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이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와 양자면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면담에서 김 부총리는 '사람 중심 지속성장 경제' 등 새정부 경제정책 방향을 설명했다.

이어 여성 경제활동 참여도 제고방안, 한국과 IMF 간 협력강화 방안 등에 대해 라가르드 총재와 의견을 교환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지난 7∼8일 서울에서 열린 '아시아의 지속성장 전망과 과제' 국제 콘퍼런스 참석을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

프랑스 최초의 여성 재무장관 출신인 라가르드 총재는 2011년 7월부터 IMF를 이끌고 있다.

(세종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pdhis959@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