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몰에서 가을 의류 판매가 늘고 있다. (자료 = 옥션)

온라인몰에서 가을 의류 판매가 늘고 있다. (자료 = 옥션)

최근 선선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온라인 몰에서도 가을바람이 불고 있다.

옥션은 최근 열흘(8월16일~25일)간 남녀 의류 판매를 살펴본 결과, 아우터 니트 등 가을 의류 판매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급증했다고 28일 밝혔다.

우선 서늘한 바람을 막아줄 바람막이 점퍼 판매가 껑충 뛰었다. 남성용 바람막이 점퍼가 5배(424%)이상, 여성용 제품은 6배(511%)이상 판매가 늘면서 가을 아우터로 부상했다.

바람막이 외에도 다양한 가을 패션 상품 판매가 늘었다. 남성용 니트류가 2배(161%)이상 증가했다.

특히 활용도가 높은 기본 가디건은 6배(567%)이상 급증했다. 라운드넥 니트 역시 5배(447%) 이상 올랐고, 맨투맨 티셔츠는 4배(315%)이상 팔렸다. 이밖에도 트렌치코트(111%)와 트렌디한 디자인의 블루종·집업점퍼(180%)판매도 2배 이상 급증했다.

여성들도 이른 가을 준비에 나섰다. 환절기에 가볍게 걸칠 수 있는 가디건(41%)이 인기를 얻었다. 루즈핏 가디건(104%)부터 미니 가디건(76%)까지 판매도 고루 이어졌다.

차분한 이미지를 연출해 주는 자켓(101%), 사파리·야상점퍼(135%) 모두 동기간 2배 이상 더 팔렸다. 엉덩이 아래까지 내려오는 롱니트(213%)나 브이넥 니트(167%) 구매도 증가했다.

옥션은 다음달 10일까지 트렌드 패션부터 브랜드 상품까지 다양한 가을 패션을 선보이는 '가을패션 쇼핑특집'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에선 체크무늬, 레드 컬러 상품부터 슬링백, 캔버스백까지 올 가을 트렌드 아이템을 각 키워드별로 선보인다.

남성용 가을 체크셔츠는 4가지 사이즈로 7900원에, 패치 포인트가 있는 체크셔츠는 1만4800원에 구매 가능하다. 스웨이드 소재의 슬링백은 2만9900원에 선보인다. 이외에도 패션 올킬 코너를 통해 데일리 특가 상품을 최대 74% 할인가에 판매한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