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김천 한국전력기술점 개점

DGB대구은행(은행장 박인규)은 30일(목) 김천혁신도시 내 한국전력기술점(사진)을 개점하고, 김천시민을 위한 본격 영업을 시작했다.

한국전력기술 신사옥내 썬큰가든에 위치한 DGB대구은행 한국전력기술점은 김천혁신도시 내 DGB대구은행의 첫번째 지점이자 김천의 세번째 점포로 김천혁신도시로 이주한 기관 임직원과 지역 주민에게 신속하고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DGB대구은행은 지난 6월 김천시와 함께 ‘김천 15만 사랑적금’을 출시 MOU를 체결하고 김천사랑 주소 갖기 운동, 김천지점 임직원 자발 전입신고 등 인구 늘리기 캠페인에 지역은행으로 자발적으로 참여해왔다.

지난해 대구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공공기관 임직원을 대상으로 특판 상품 출시와 환영 가두 캠페인, 친선 축구대회 등을 진행했던 DGB대구은행은 김천혁시도시 이주 직원을 위해서도 차별화된 서비스를 펼칠 예정이다.

대구=오경묵기자okm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