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상공회의소는 29일 상의 회장에 박용만 두산그룹 회장을 추대했다.

서울상의는 이날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차기 회장 선출 문제를 논의하는 회장단 회의를 열고 박 회장을 추대하기로 결정했다.

박 회장은 다음달 12일 열리는 서울상의 의원총회를 거쳐 회장에 선임될 예정이다.

서울상의 회장이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을 겸임하는 관례에 따라 박 회장은 내달 21일 대한상의 의원총회를 거쳐 대한상의 회장으로도 선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