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재정부는 올 들어 지난 6월까지 관리대상수지 적자 규모가 29조4000억원으로 전년 동기의 40조5000억원보다 11조1000억원 줄었다고 20일 발표했다. 관리대상수지는 정부의 통합재정수지에서 국민연금 등 사회보장성기금을 제외한 것이다. 재정적자를 따질 때는 관리대상수지를 기준으로 한다. 통합재정수지는 올 들어 지난 6월까지 11조4000억원 적자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25조8000억원보다 적자액이 14조4000억원 줄었다. 통합재정수입은 143조3000억원으로 전년 동기의 133조3000억원보다 10조원 증가했으며 통합재정지출은 154조7000억원으로 4조4000억원 감소했다. 재정부는 경기 회복으로 소비와 소득이 늘면서 부가가치세와 소득세 등 조세수입이 늘었다고 설명했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