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서 열리는 한.아세안(ASEAN.동남아국가연합) 특별정상회의에 참석중인 이명박 대통령과 아세안 10개국 정상들은 2일 북한 핵 문제에 대한 별도의 언론발표문을 채택하기로 했다.

이동관 청와대 대변인은 1일 제주 국제콘벤션센터(ICC)에서 브리핑을 갖고 "한국과 아세안 10개국 정상은 내일 한.아세안 공동성명과는 별도로 북핵 문제에 대한 별도의 언론 발표문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또 "이 언론발표문에는 북한의 핵실험 규탄하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신속하고 실효성 있는 대응 조치를 요청하는 한편 북한의 핵 포기와 조속한 6자회담 복귀를 촉구하는 내용이 담길 것"이라고 말했다.

(서귀포연합뉴스) 추승호 기자 chu@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