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14일 외국학생의 국내유학을 적극 유치하기 위해 내년 예산에 8억4천700만원을 새로 반영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우선 국내대학에 관한 유학정보를 인터넷을 통해 종합적으로 제공하고 입학지원서를 직접 작성.제출할 수 있는 온라인 시스템 구축에 5억700만원을 배정하고 한국유학설명회 개최와 홍보책자 발간에 3억4천만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정부는 이와함께 외국유학생의 입국절차와 대학입학허가 절차를 간소화하고 외국유학생 유치실적을 대학별 평가에 반영하는 등 대학 스스로 유학생을 적극 유치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우리나라의 경우 미국, 일본, 호주 등에 15만명 가량의 유학생이 나가 있는 반면 국내의 외국유학생은 6천명 수준에 불과해 이에 따른 국제수지 적자규모만도 작년 8억2천만달러에 달한 것으로 추산된다.

(서울=연합뉴스) 유의주기자 yej@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