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과 민주노총 소속 공공부문 노조들로구성된 공공부문노조연대 대표자들은 20일 오전 한국노총 이남순 위원장을 방문, 주5일 근무제의 연내 입법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요청했다.

공공부문노조연대는 이날 "주5일 근무제 도입과 공공부문 구조조정 저지 투쟁에노총이 중심에 서서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공공부문노조연대는 한국노총의 전력노조와 도시철도연맹, 정부투자기관노련과 민주노총의 한국통신노조, 서울지하철노조 등이 소속돼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성한 기자 ofcours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