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건용 금융감독위원회 부위원장은 6일 "SK그룹의 신용카드시장 진출문제는 공적자금을 줄일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으로 검토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2단계 은행구조조정 추진방향과 관련한 기자간담회에서 "정부는 그동안 신용카드사의 난립문제와 기업구조조정 등 여러 사안을 고려해 재벌들의 카드사업 진출을 제한해 왔으나 공적자금 절약 등에 도움이 된다면 재벌의 카드시장 진출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부위원장은 그러나 "현재 SK를 제외하고는 다른 재벌사들의 경우 신용카드사업 진출 의사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박수진 기자 parks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