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금고연합회는 20일 오전 서울 도렴동 연합회 대회의실에서 전국 시.도지구 협의회장 등 업계 대표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계 자정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들은 동방금고 불법대출 사건으로 신용금고 업계의 신뢰도가 떨어진데 대해 반성하고 진정한 서민금융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한 자정결의문을 채택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