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현대 블루링크 앱 '파이널리스트' 수상
현대차 아이오닉 5, '2021 IDEA 디자인상' 금상 수상

현대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가 '2021 IDEA 디자인상'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현대차와 제네시스 브랜드는 올해 IDEA 디자인상에서 3개의 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차 아이오닉 5는 자동차·운송 부문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받았고, 카퍼 디자인 테마(금속 질감을 시각화해 시인성을 높인 디자인)가 적용된 제네시스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현대 블루링크(Bluelink) 앱이 디지털 상호작용 부문에서 각각 '파이널리스트' 상을 받았다.

미국 산업디자인협회가 주관하는 IDEA 디자인상은 'iF 디자인상', '레드 닷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파라메트릭 픽셀(이미지 구성 최소 단위인 픽셀을 형상화한 디자인)이 특징인 아이오닉 5는 콘셉트카 '45'로도 이미 지난해 IDEA 디자인상에서 자동차·운송 부문 동상을 수상한 바 있다.

현대 블루링크 앱은 올해 iF 디자인상과 레드 닷 어워드에서도 본상을 받아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수상했다.

이상엽 현대차 디자인담당 전무는 "이번 아이오닉 5의 IDEA 수상은 꿈을 현실화하기 위한 남양연구소 엔지니어와 디자이너의 열정과 노력의 결과"라고 말했다.

현대차 아이오닉 5, '2021 IDEA 디자인상' 금상 수상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