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 전동화 모델…마세라티 DNA 장착
가격 1억1450만~1억2150만원

마세라티 트로페오 컬렉션도 선봬
전 차종 부분변경 모델도 출시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 사진=마세라티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 사진=마세라티

마세라티가 28일 첫 전동화 모델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를 국내에 출시했다.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는 친환경적이지만 배기음, 주행성능 등 브랜드 고유 특징은 간직한 점이 특징이다. 동력계는 2.0L 4기통 터보차저 가솔린 엔진에 48볼트(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결합해 적용했다.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제동 중에 운동에너지를 변환해 배터리에 저장, 이를 활용해 출발이나 가속 등 상황에서 엔진을 지원한다.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 사진=마세라티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 사진=마세라티

최고출력은 330마력, 최대토크는 45.9kg.m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데는 5.7초 걸린다. 이는 3.0L V6 가솔린 엔진과 비슷한 수준의 성능이다. 최고 속도는 시속 255km로 기블리 디젤 모델보다 5km/h 빠르다. 연비는 복합연비 기준 L당 8.9km로 기블리 가솔린 모델보다 향상됐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km당 186g로 기존 디젤모델보다 낮다.

운전의 즐거움도 놓치지 않았다고 회사 측은 소개했다. 차량 후면에 배터리를 탑재해 차량 중량 배분이 향상됐고, 이전보다 더욱 민첩한 주행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또 하이브리드 모델임에도 특수 제작된 공명기를 적용해 브랜드 특유의 배기음도 즐길 수 있다.

외관에는 하이브리드 정체성을 심었다. 3개의 에어벤트, C필러 쪽 로고 등에서 하이브리드를 표현하는 파란색 디테일을 추가했다. 하이브리드 전용 그리지오 에볼루지오네색을 하이브리드 전용 색상으로 새롭게 도입했다.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 실내. 사진=마세라티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 실내. 사진=마세라티

실내 역시 시트, 암레스트, 대시보드 등에 파란색으로 하이브리드 정체성을 표현했다. 10.1인치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됐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는 마세라티 인텔리전트 어시스턴트(MIA)가 들어갔다. 기존보다 속도는 4배 더 빨라졌고, 무선 스마트폰 통합 등 최첨단 기능도 제공한다. 운전자 주행 보조기능으로는 기존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에 한층 진화한 능동형 드라이빙 어시스트를 새롭게 도입했다.

기블리 하이브리드는 기본형, 그란루소, 그란스포트 세 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분 적용 기준 1억1450만~1억2150만원이다.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됐지만 가솔린 모델과 비교해도 뒤쳐지지 않는 가격경쟁력을 갖췄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마세라티 트로페오 컬렉션. (왼쪽부터)기블리 트로페오, 르반떼 트로페오, 콰트로포르테 트로페오. 사진=마세라티

마세라티 트로페오 컬렉션. (왼쪽부터)기블리 트로페오, 르반떼 트로페오, 콰트로포르테 트로페오. 사진=마세라티

이날 마세라티는 기블리 트로페오, 콰트로포르테 트로페오의 국내 출시로 고성능 라인업 '트로페오 컬렉션'을 최종 완성했다.

기블리 트로페오와 콰트로포르테 포르테오는 국내 최초로 소개됐다. 이들 모델은 3.8L V8 엔진을 탑재, 최대출력 580마력, 최대토크 74.44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 속도는 시속 326km다. 각각은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4.3초, 4.5초만에 도달한다. 역대 마세라티 세단 중 가장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2년 전 국내 첫 출시된 르반떼 트로페오도 3.8L V8 엔진과 함께 2021년형으로 새롭게 돌아왔다. 이 차의 최고출력은 580마력, 최대토크는 74.85kg.m다. 최고 속도는 마세라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중 가장 빠른 302km/h다.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시간)은 4.1초에 불과하다

전 차종의 부분변경 모델도 선보였다. 이번 부분변경을 통해 마세라티는 전 라인업에 디자인 통일성을 부여하고자 했다. 일례로 튜닝포크 전면부 그릴을 비롯해 부메랑 형태의 리어 램프를 전 라인업에 공통으로 적용했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진화했다. 기존 ADAS에 능동형 드라이빙 어시스트 기능을 추가했다. 능동형 드라이빙 어시스트는 트림에 따라 기본 장착되거나 옵션으로 선택이 가능하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