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식 상관없이 배터리 무상수리·교체 서비스 제공
볼보자동차코리아,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고전압 배터리 보증 무상 확대 적용./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고전압 배터리 보증 무상 확대 적용./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가 20년식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T8) 모델부터 적용하던 '8년·16만km 고전압 배터리 보증기간'을 연식 상관없이 모든 PHEV 모델로 확대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볼보의 PHEV 모델을 소유한 고객이라면 고전압 배터리 무상 수리와 교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현재 모든 차량에 5년·10만km의 워런티와 메인터넌스를 적용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업계 최초로 보증기간 종료 후 공식 센터를 통해 유상으로 진행한 수리에 대해 평생 무상 부품 보증을 제공했다고 전했다.

송경란 볼보자동차코리아 고객 서비스 총괄 전무는 "앞으로도 신규 고객은 물론 기존 고객 모두 볼보자동차와 함께 하는 여정에서 또 다른 혁신과 감동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