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70 슈팅 브레이크 이미지 공개

웨건형 차량이지만 쿠페 비율 갖춰 '날렵'
올해 하반기 유럽 시장 출시 예정
G70 슈팅 브레이크./ 사진=현대차

G70 슈팅 브레이크./ 사진=현대차

유럽 시장 진출을 공식화한 제네시스가 현지 공략을 위한 무기로 G70의 웨건형 차량 카드를 뽑아들었다. 웨건은 넓은 적재공간 등 실용성을 추구하는 유럽 시장 선호도가 높은 차종이다. 제네시스가 유럽 시장의 특성을 고려해 첫 전략 차종으로 선택한 것으로 풀이된다.
G70 슈팅 브레이크 이미지 공개…하반기 유럽 간다
제네시스는 'G70 슈팅 브레이크'의 이미지를 12일 공개했다. G70 슈팅 브레이크는 올해 하반기 유럽 시장에 출시된다. G70 슈팅 브레이크는 더 뉴 G70의 외관에 트렁크 적재공간을 확장해 실용성을 겸비한 모델이다. 웨건 차량이지만 전장 4685mm, 전폭 1850mm, 전고 1400mm로 쿠페와 같은 날렵한 비율을 갖춰 기존 G70 특유의 스포티함을 살렸다.

전면부는 '크레스트 그릴'이 헤드램프보다 낮게 위치한 것이 특징이다. 제네시스의 상징 두 줄 디자인 '쿼드램프'가 전·후면 램프에 적용된 점도 눈에 띈다. 후면부는 공기 역학을 고려한 플로팅 타입 스포일러가 채택됐다는 설명이다.

실내는 더 뉴 G70의 스포츠 세단 정신을 이어받아 운전자 중심구조로 이뤄졌다. 트렁크 공간은 더 뉴 G70 대비 40% 더 커졌으며, 2열 시트를 4:2:4 비율로 접을 수 있어 적재 공간을 더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게 제네시스의 설명이다.

G70 슈팅 브레이크는 2.0 가솔린 터보 엔진과 2.2 디젤 엔진 2종으로 운영된다. 올해 하반기 유럽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제네시스 이달 초 유럽 진출 공식화
G70 슈팅 브레이크 실내 이미지./ 사진=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실내 이미지./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는 지난 4일 '자동차 본고장' 유럽 진출을 공식 선언했다. 제네시스는 올해 여름 독일, 영국, 스위스를 시작으로 유럽 판매를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제네시스 글로벌 판매 50만대를 이끈 주역 대형 세단 G80과 미국 시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이 우선 투입된다. 제네시스는 이 두 차량의 계약을 올해 6월부터 시작한다는 방침이다. 이후 중형 스포츠 세단 G70와 도심형 중형 SUV GV70를 순차적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G70 슈팅 브레이크는 제네시스 브랜드 정체성이 반영된 역동적인 외관과 슈팅 브레이크의 실용성을 겸비한 모델"이라며 "유럽 시장의 선호도를 반영한 전략 차종으로 현지 고객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