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33년 키드니 그릴 첫 적용 이후 90년간 이어와

BMW코리아가 16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케이팝 광장에서 BMW 키드니 그릴의 헤리티지를 살펴볼 수 있는 '키드니 로드'를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 1933년, BMW 303에 양산차로는 처음으로 적용된 BMW 키드니 그릴은 이후 약 90년간 BMW 브랜드를 상징하는 디자인 요소로 공고히 자리매김했다. BMW 키드니 그릴은 최초에 수직형 디자인으로 탄생했으나 시대와 모델에 따라 그 형태가 진화하며 적용되어 왔다.

올해 초 국내에 공식 출시된 뉴 4시리즈 쿠페와 뉴 M3 컴페티션 세단 및 뉴 M4 컴페티션 쿠페에는 최신 디자인 언어가 반영된 수직형 BMW 키드니 그릴이 적용됐다. 전설적인 쿠페 모델들의 헤리티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했을 뿐만 아니라 최신 자동차 트렌드에 맞춘 새로운 기술을 과감하게 접목, 지능적인 키드니 그릴로 진화한 것이 특징이다.

키드니 로드는 이러한 키드니 그릴의 헤리티지와 변천사를 만나볼 수 있는 공간으로, 시대별 특징을 담은 다양한 BMW 키드니 그릴과 함께 뉴 4시리즈 컨버터블, 뉴 M3 컴페티션 세단 및 뉴 M4 컴페티션 쿠페를 전시했다.
BMW코리아, 코엑스 광장에 '키드니 로드' 운영


회사는 키드니 로드 운영을 기념하는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BMW 코리아 공식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하고 퀴즈 정답을 맞힌 응모자 중, 추첨을 통해 뉴 420i 쿠페 M 스포츠 패키지 1주일 시승권(1명)과 아이웨어 케이스(10명)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또 코엑스 케이팝 광장 현장에서 이벤트에 참여하는 방문객 전원에게 스마트폰 스트랩과 마스크를 증정하며, 현장 방문 인증 시 SNS 이벤트 당첨 확률이 높아진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