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억7,800만원

한국토요타가 렉서스 LC 500 컨버터블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LC 500 컨버터블'은 LC 쿠페의 독창적인 외관 스타일을 유지하면서도 컨버터블 특유의 개방감을 강조하는 소프트탑 루프, 럭셔리 스포츠카다운 리어 디자인 등 LC 500 컨버터블만의 개성이 돋보이는 외관 디자인으로 진화했다.

소프트탑 루프는 토너 커버 안에 격납하는 방식으로, 서예에서 모티브를 얻어 극단적인 속도 변화 없이 3단계로 리듬감 있게 개폐되며, 시속 50㎞/h 이하의 속도에서 약 15초만에 개폐가 가능하다. 루프는 팜 레스트 안쪽에 마련된 오픈 스위치로 조작할 수 있으며, 8인치 멀티 인포메이션 디스플레이를 통해 작동 상황을 한 눈에 알 수 있다. 또한, 소프트탑 적용으로 경량화 실현과 함께 루프의 수납 공간을 최소화했다. 흡음재를 결합한 4중 구조로 뛰어난 정숙성을 실현했으며 박진감 넘치는 엔진 사운드를 느낄 수 있다.

실내는 인간 중심의 콕핏 디자인이 적용됐다. GA-L 플랫폼을 통한 낮은 시트 포지션은 운전자로 하여금 차량과의 일체감을 선사한다. 아울러 가죽 인테리어와 탑승자 어깨부분의 퀼팅, 구멍의 크기가 다른 3종의 천공법을 통해 그라데이션 패턴을 표현했다. 루프 개방 시 헤드 레스트 후면에서 렉서스 로고 등이 보이게 디테일을 추가했다. LC 500 컨버터블은 총 11개의 외장 컬러와 3가지 내장 컬러 그리고 블랙과 샌드 베이지 2가지 루프 색상 선택이 가능하다.
한국토요타, 렉서스 LC 500 컨버터블 출시


LC 500 컨버터블은 후륜 구동으로 5.0ℓ 자연흡기 V8 가솔린 엔진이 탑재돼 최고 477마력, 최대 55.1㎏·m의 힘을 발휘한다. 다이렉트 시프트 10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일정한 변속 간격으로 리드미컬한 주행이 가능하다. 전후륜의 멀티링크 서스펜션에 장착된 전자 제어 가변 서스펜션은 운전자의 조작 및 노면 상태에 따라 최적화된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바디는 탄소섬유와 알루미늄을 사용하여 경량화를 실현했다. 탑승 공간을 중심으로 고강성 스틸을 적용하여 충돌 안전성을 높였다. 오픈탑 상태에서도 안정적인 주행을 위해 중량을 최소화하면서도 강성을 강화하였다. 또한, 고강성 경량화를 위해 21인치 단조 휠을 적용하고 주행 안정성을 고려하여 전후륜 타이어 사이즈를 다르게 채택했다.

컨버터블만의 매력인 오픈 에어 드라이빙을 위해 스포티한 엔진음을 즐길 수 있는 '사운드 제너레이터', 각도 조절이 가능한 앞좌석의 '넥 히터', 루프 개폐 상태에 따라 냉난방 장치를 제어하는 '오픈 에어 컨트롤' 및 오픈탑 주행에서도 효과적인 노이즈 캔슬링을 지원하는 '액티브 노이즈 컨트롤' 등 다양한 편의 기능을 장착했다.

충돌 사고 시 탑승자의 피해를 최소화 시켜주는 '액티브 롤 바'와 예방안전기술 패키지인 '렉서스 세이프티 시스템 플러스(LSS+)' 및 '후측방 경고 시스템(RCTA)' 등 오픈탑 주행에 안심감을 더해 주는 다양한 안전 품목도 기본 장착했다.

가격은 1억7,800만원(개별소비세 3.5% 기준)이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