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가솔린·3.5가솔린·3.5 LPI 우선 사전계약
1.6 하이브리드 모델은 상반기 중 추가 예정
기아 K8./ 사진=기아

기아 K8./ 사진=기아

기아가 새로운 준대형 세단 K8의 사전계약을 23일 시작한다. K8은 다음달 초 출시된다.

K8은 2.5와 3.5 가솔린, 3.5 LPI 등 총 3개 모델에 대해 사전계약을 우선 실시한다. 1.6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 모델은 상반기 중으로 추가할 계획이다.

기아는 K8 3.5 가솔린 모델에 국산 준대형 세단 최초로 전륜 기반 AWD(사륜 구동) 시스템을 적용했다. AWD 시스템은 실시간으로 노면 조건과 주행 상태를 판단, 구동력을 전·후륜에 능동적으로 배분해 안정적인 주행감을 제공한다. 3.5 가솔린 모델에는 전자제어 서스펜션도 적용됐다.

3.5 가솔린 모델과 3.5 LPI 모델은 국내 최초로 투 챔버 토크 컨버터가 적용된 신규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엔진과 변속기를 연결해주는 토크 컨버터는 엔진에서 발생한 힘(토크)을 변속기로 부드럽게 전달하고, 토크 컨버터 내에 있는 댐퍼 클러치를 통해 엔진과 변속기를 직접 결합하는 역할을 한다.

K8은 기아의 가장 진보한 운전자 보조 시스템 '드라이브 와이즈'가 대거 적용됐다.

K8에 적용된 주행 보조 기능은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2),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등이다. 이 밖에 후측방 모니터(BVM),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안전 하차 보조(SEA) 후석 승객 알림(ROA) 등이 지원된다.
기아 K8 실내./ 사진=기아

기아 K8 실내./ 사진=기아

실내에는 다양한 고급 사양이 장착됐다. 운전석에는 에르고 모션 시트가 기아 최초로 적용됐다.

에르고 모션 시트는 △공기 주머니를 개별적으로 제어해 앉은 상태로 스트레칭을 하는 듯한 효과를 주는 '컴포트 스트레칭 모드' △주행 모드를 스포츠로 변경하거나 시속 130km 이상으로 주행 시 시트의 지지성을 조절해 운전자의 몸을 꽉 잡아주는 '스마트 서포트' △운전 1시간 경과 시 공기 주머니를 조절해 편안한 착좌감을 주는 '자세 보조' 등을 지원한다.

운전석 뿐만 아니라 1열 동승석에도 전동식 높이조절 장치와 릴렉션 컴포트 시트 기능이 적용됐다. 또 국내 최초로 1열 헤드레스트 후면부를 가방이나 옷을 걸어 둘 수 있는 옷걸이 형태로 뒀다.

직관적인 인포테인먼트 시스템도 K8만의 특징이다.

실내 전면부에는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위치했다. 파노라믹 디스플레이는 △드라이브 모드별 차별화된 디자인을 제공하는 12.3인치 계기반과 △캘린더 연동 일정 확인 및 출발 시간 알림, 차량 내 간편 결제 '기아 페이' 등을 지원하는 12.3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구성됐다.

또 기존 대비 투영 면적과 그래픽의 크기를 50% 키워 시인성이 더욱 좋아진 12인치 헤드업 디스플레이(HUD)가 기아 최초로 적용됐다.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속도계, 교통 표지판 등 주행 필수 정보를 앞 유리에 선명하게 보여줘 안전하고 편리한 운전을 돕는다.

뿐만 아니라 K8은 복합제어가 가능한 음성 인식 기능을 탑재해 하나의 명령어로 공조장치, 통풍·열선시트, 스티어링 휠 열선 기능을 동시에 제어할 수 있다. 또 세부 온도 조절 음성 명령 기능을 추가해 고객이 원하는 특정 온도를 음성 명령으로 제어할 수 있다.
기아 K8./ 사진=기아

기아 K8./ 사진=기아

2.5 가솔린 모델은 최고 출력 198마력, 최대 토크 25.3kgf·m의 힘을 자랑한다. 복합연비는 L당 12.0km다. 3.5 가솔린 모델은 최고 출력 300마력에 최대 토크는 36.6kgf·m, 복합연비 10.6km/L의 성능을 갖췄다. 3.5 LPI 모델은 최고 출력 240마력, 최대 토크 32.0kgf·m의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연비는 복합연비 기준 L당 8.0km 정도 나온다.

외장 색상은 스노우 화이트 펄, 스틸 그레이, 인터스텔라 그레이, 오로라 블랙 펄, 그래비티 블루, 딥 포레스트 그린 등 총 6가지로 구성됐다. 내장 색상은 블랙 원톤, 브라운 투톤과 3.5 가솔린 모델 플래티넘 트림 전용 샌드 베이지 투톤 등 총 3 가지로 운영된다.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분 적용 기준 △2.5 가솔린 3279만~3868만원 △3.5 가솔린 3618만~4526만원 △3.5 LPI 3220만~3659만원이다.

기아는 사전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AWD 무상 장착 △고속도로 주행 보조 2 등이 포함된 드라이브 와이즈 무상 장착 △골프 피팅 멤버십 △프리미엄 건강검진 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