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르노삼성자동차는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뇨라 사장은 경기도 용인시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의 직장 어린이집을 방문해 어린이 보호구역 내 환경과 시설을 둘러보고, 전기차 조에와 트위지를 활용해 어린이들에게 교통안전에 대해 설명했다.

이후 어린이들과 함께 촬영한 '안전괄호' 인증샷을 르노삼성자동차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에 게재했다.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에서 시작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슬로건(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을 SNS에 공유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시뇨라 사장은 다음 주자로 양창수 오스람 코리아 대표, 김준규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 운영위원장을 지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