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나비 Z5000 플러스, 보조배터리 장착 시 최장 150시간 녹화 지원

팅크웨어가 저전력 주차녹화 기능을 지원하는 2채널 FHD 블랙박스 '아이나비 Z5000 플러스'를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아이나비 Z5000 플러스는 기존 Z시리즈 제품 대비 2배 이상의 영상 저장 및 주차 녹화시간을 확보한 것이 특징이다. 영상 저장은 화질은을 유지하면서 파일 용량을 50%까지 압축하는 메모리 절약모드 기능을 적용했다. 주차녹화는 저전력주차녹화 솔루션을 채택해 주차 시 보조배터리(아이볼트 BAB-105, 115/10,200㎃h 기준)를 장착할 경우 최장 150시간까지 주차녹화가 가능하다.
팅크웨어, 저전력 주차녹화 지원 블랙박스 출시


또한, 주차충격알림, 운행기록 데이터서비스, 소모품 알림, 긴급 SOS 알림, 원격전원제어, 차 위치확인, 차 위치공유를 포함하는 아이나비 커넥티드 스탠다드 플러스 서비스(별도 동글 연결, 최초 2년간 통신비 무료)와 4채널 카메라 확대 연결 기능을 지원한다. 이밖에 별도 외장 GPS를 통해 과속단속지점 등을 알려주는 안전운행도우미와 운전자보조시스템, 3.5인치 IPS 패널, 패스트 부트 솔루션 등의 편의 기능도 제공한다. 무상 서비스 기간은 3년이다.

가격은 32㎇ 기본 패키지 37만9,000원, 아이나비 커넥티드 스탠다드 플러스 패키지 43만9,000원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