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혁신기술 개발…정확한 매물 관리 차원
차량 내·외부 사진만 올리면 AI가 옵션 등 판별
 엔카닷컴, AI 차량정보등록 솔루션 ‘모바일 진단’ 도입. 사진 = 엔카닷컴

엔카닷컴, AI 차량정보등록 솔루션 ‘모바일 진단’ 도입. 사진 = 엔카닷컴

국내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이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AI) 차량정보등록 솔루션 '모바일진단'을 1월부터 전국 엔카 광고지원센터에 도입한다고 12일 밝혔다.

엔카닷컴은 2019년부터 플랫폼 내 신뢰할 수 있는 정확한 매물 정보 등록을 위해 AI 혁신기술 개발에 착수했으며, AI 기술 고도화와 베타 테스트 등을 거쳐왔다. AI 기술로 완성된 '모바일진단'은 전국 엔카 광고지원센터에 등록되는 엔카진단 차량 정보를 확인하는데 활용된다.

'모바일진단'은 차량 외부와 내부 사진만 등록하면 번호판, 옵션, 주행거리, 세부모델 등의 차량정보들을 AI가 판별하고 입력해준다. 옵션, 세부모델, 주행거리 등은 중고차 가격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정확한 정보 전달이 핵심이다.

엔카닷컴은 '모바일진단'을 통해 보다 정확한 차량 정보를 전달하고 나아가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힘쓴다는 방침이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