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 X7 M50i·M340i·M340i X드라이브
25주년 한정판의 마지막 모델
BMW 코리아가 25주년 기념 한정판으로 선보이는 뉴 X7 M50i 다크 섀도우 에디션. 사진=BMW 코리아

BMW 코리아가 25주년 기념 한정판으로 선보이는 뉴 X7 M50i 다크 섀도우 에디션. 사진=BMW 코리아

BMW 코리아가 오는 10일 창립 25주년을 기념하는 마지막 온라인 한정판을 출시한다.

9일 BMW 코리아에 따르면 25주년 기념 온라인 한정판 마지막 3종은 △뉴 X7 M50i 다크 섀도우 에디션 △M340i BMW 코리아 25주년 롱 비치 블루 에디션 △M340i x드라이브 투어링 BMW 코리아 25주년 M 퍼포먼스 에디션이다. 모두 BMW 샵 온라인에서 판매된다.

BMW 뉴 X7 M50i 다크 섀도우 에디션은 전세계 총 500대, 국내에는 단 50대만 한정 출시되는 모델이다. 외부에 무광 ‘프로즌 아틱 그레이’ 컬러를 적용하고 블랙 하이글로스 키드니 그릴과 22인치 V 스포크 755 M 휠을 장착했다.

실내는 나이트 블루 및 블랙 컬러의 풀 메리노 가죽으로 꾸며지고 알칸타라 헤드라이너, 다크 섀도우 에디션 전용 뱃지 등이 적용된다. 최고출력 530마력, 최대 토크 76.5kg·m를 발휘하는 M 트윈파워 터보 4.4L V8 가솔린 엔진과 x드라이브 시스템,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 M 배기 시스템 등이 기본 적용된다.

지난달 BMW 샵 온라인을 통해 25대가 먼저 판매됐는데, 두 시간만에 매진됐다. 이번달 마지막 25대가 1억6940만원에 판매된다.

‘M340i BMW 코리아 25주년 롱 비치 블루 에디션도 25대 한정 출시된다. ‘롱 비치 블루’는 BMW M2 등 일부 고성능 스포츠 모델에만 적용됐던 색상이다. 2020년의 대미를 장식하기 위해 이전에 선보였던 M340i와는 달리, 레드 브레이크 캘리퍼와 전동식 트렁크 도어가 추가로 적용했다. 편안한 승차감과 민첩한 주행성능을 함께 누릴 수 있는 어댑티브 M 서스펜션도 기본 탑재된다.

이달 M340i x드라이브 투어링 BMW 코리아 25주년 M 퍼포먼스 에디션도 4개 색상으로 단 10대만 판매된다. M340i x드라이브 투어링은 국내에서는 오직 BMW 샵 온라인을 통해서만 구매할 수 있는 모델이다. 이번 25주년 한정판으로는 포르티마오 블루(5대)와 알파인 화이트(2대), 미네랄 그레이(2대), 블랙 사파이어 메탈릭(1대) 색상이 마련됐다.

실내는 외장색상에 따라 코냑 또는 블랙 컬러로 꾸며지며, M 스포츠 브레이크 및 M 스포츠 디퍼렌셜 등의 퍼포먼스 사양도 기본 적용된다. BMW 코리아는 "이번 한정판에 특별히 어댑티브 M 서스펜션, M 시트 벨트 및 헤드레스트 일체형 M 스포츠 시트를 장책했다"고 강조했다.

M340i 세단과 M340i x드라이브 투어링 한정판은 최고출력 387마력, 최대 토크 51.0kg·m를 발휘하는 3.0L V6 가솔린 M 트윈파워 터보 엔진이 탑재된다. 제로백(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시간)은 4.6초다. 가격은 M340i BMW 코리아 25주년 롱 비치 블루 에디션이 7910만원, M340i x드라이브 투어링 BMW 코리아 25주년 M 퍼포먼스 에디션이 8270만원이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