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A-PSA, 내년 1분기 합병 완료
FCA-PSA 합병사 스텔란티스의 로고. 사진=FCA

FCA-PSA 합병사 스텔란티스의 로고. 사진=FCA

피아트크라이슬러(FCA)그룹과 푸조시트로엥(PSA)그룹이 합병사 스텔란티스의 로고를 발표했다.

10일 FCA 코리아에 따르면 양 그룹의 50대 50 합병으로 탄생하는 스텔란티스에는 14개 자동차 브랜드가 소속된다. FCA 그룹에서 △피아트 △크라이슬러 △지프 △닷지 △램 △아바스 △알파로메오 △란치아 △마세라티 등이 합류하고 PSA 그룹에서는 △푸조 △시트로엥 △DS △오펠 △복스홀 등이 포함된다.

스텔란티스 로고에는 두 회사의 풍부한 유산과 유명 자동차 브랜드로 구성된 포트폴리오, 세계 전역에 근무하는 직원들의 다양한 전문성 등의 의미가 담겼다. 또한 낙관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정신과 혁신으로 새롭게 태어날 회사의 다짐도 나타냈다.

스텔란티스는 '별들로 반짝이다'라는 뜻의 라틴어 '스텔로'에서 따왔다. FCA와 PSA는 임시주주총회에서 각 기업 주주들의 승인, 반독점 규제 충족 등의 마무리 절차를 거쳐 내년 1분기 말까지 합병을 완료하고 스텔란티스를 출범할 예정이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