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뉴 GLC 300 e 4매틱 7520만원
4매틱 쿠페 7990만원 출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GLC 300 e 4매틱과 더 뉴 GLC 300 e 4매틱 쿠페를 출시했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GLC 300 e 4매틱과 더 뉴 GLC 300 e 4매틱 쿠페를 출시했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지난 1월 부분변경 모델로 출시한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더 뉴 GLC 300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을 선보였다.

벤츠 코리아는 더 뉴 GLC 300 e 4매틱과 더 뉴 GLC 300 e 4매틱 쿠페를 국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두 모델은 올해 국내 출시돼 4500대 넘는 판매고를 올린 더 뉴 GLC 300을 바탕으로 메르세데스-벤츠의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두 모델은 최고출력 211마력, 최대 토크 35.7kg.m의 가솔린 엔진과 최고출력 122마력, 최대 토크 44.9kg.m의 전기 모터를 결합해 시스템 합산 320마력을 발휘한다. 전기 모터에 맞춰 설계된 하이브리드 전용의 9G-트로닉 자동변속기가 효율적인 기어 변속과 에너지 활용을 돕는다.

배터리 용량도 이전 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8.7kWh에서 13.5kWh로 증가하면서, 순수 전기 주행이 가능한 거리도 25km(국내기준·유럽기준 50km)로 늘었다. 벤츠 코리아는 탑재된 배터리에 대해 8년/16만km 보증을 제공한다. 주행 모드는 ‘하이브리드’, ‘E-모드’, ‘E-세이브’, ‘충전’ 네 가지로 제공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GLC 300 e 4매틱과 더 뉴 GLC 300 e 4매틱 쿠페를 출시했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GLC 300 e 4매틱과 더 뉴 GLC 300 e 4매틱 쿠페를 출시했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벤츠 코리아는 EQ 브랜드 라인업을 강화하며 고객 선택권을 늘려가고 있다. EQ 브랜드 포트폴리오에는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MHEV) 시스템을 탑재한 EQ 부스트 모델 △운전자가 내연기관 엔진과 전기모터를 선택해 주행하는 EQ 파워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더 뉴 EQC와 같은 순수 전기차 등 다채로운 라인업이 마련됐다. EQ파워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에는 내연기관 차량보다 연장된 최대 5년/15만km의 무상보증도 제공된다.

벤츠 코리아 마크 레인 제품·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은 “향후 지속적으로 EQ 부스트 및 파워 차량 및 순수 전기차 모델을 선보이며 다채로운 EQ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겠다”고 말했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e 4매틱 가격은 7520만원,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e 4매틱 쿠페 가격은 7990만원으로 책정됐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