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주말마다 기존 오너 대상 시승
마이 르노삼성 앱에서 지역별 신청 가능
르노삼성차가 기존 오너들을 대상으로 더 뉴 SM6 시승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르노삼성차

르노삼성차가 기존 오너들을 대상으로 더 뉴 SM6 시승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르노삼성차

르노삼성차가 8월 매주 주말, 총 10일 동안 전국 5개 지역에서 더 뉴 SM6 시승회를 연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시승 행사는 기존 르노삼성 오너들을 대상으로 내달 1~2일 파주를 시작으로 8~9일 판교, 15~16일 부산, 22~23일 광주, 29~30일 대전 등 총 5주간 5개 지역에서 진행된다.

맴버십 앱(응용프로그램)인 '마이 르노삼성'에서 직접 일정과 시간을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더 뉴 SM6를 경험할 1시간 개별 시승코스와 선물이 제공된다.

2016년 출시 이후 4년 만에 부분변경을 거쳐 선보인 더 뉴 SM6는 TCe 300과 TCe 260 두 가지 터보 직분사 가솔린 엔진과 게트락 7단 습식 듀얼 클러치 변속기로 주행성능을 높였다. 리어 서스펜션을 개선해 승차감을 높였고 첨단 운전자보조기능(ADAS)도 대폭 강화했다.

르노삼성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더 뉴 SM6는 고객들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재탄생한만큼, 달라진 모습을 선보이는 자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