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WD EX-L·4WD 투어링 2개 트림 구성

혼다코리아가 신형 CR-V 터보의 사전계약을 시행한다고 6일 밝혔다.

새 CR-V 터보는 2017년 출시된 5세대의 부분변경 제품이다. 외관 전면부는 그릴과 범퍼를 개선해 제품 고유의 캐릭터를 강조했다. 후면부는 LED 리어 램프와 다크 크롬 가니쉬, 날개형 장식의 범퍼로 마감했다. 데코레이션의 리어 범퍼로 역동적이고 세련된 매력을 연출했다. 4WD 투어링 트림은 19인치 휠을 장착했다.

엔진은 1.5ℓ VTEC 가솔린 터보를 얹었다. 성능은 최고 193마력, 최대토크 24.8㎏·m를 발휘한다.

혼다코리아, 부분변경한 CR-V 터보 사전계약 돌입


편의품목은 2열 열선 시트와 열선 스티어링 휠을 기본 적용했다.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도 기본이며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도 더했다. 4WD 투어링 트림은 핸즈프리 파워 테일 게이트를 추가했다. 안전품목은 주행보조시스템인 혼다 센싱을 지원한다.

가격은 2WD EX-L 3,850만원, 4WD 투어링 4,540만원(개별소비세 3.5%)이다.

한편, 혼다코리아는 이달 사전 계약자에게 엔진오일 평생 무상 교환과 소모품 3종(와이퍼, 에어컨 필터, 에어필터) 교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평생 케어 패키지를 지원한다. 재구매자에겐 100만원 할인을 제공하며 기존 차가 CR-V인 경우 100만원 할인과 함께 100만원 상당의 선물도 추가 증정한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BMW코리아, 3시리즈 투어링 출시…5,590만~8,000만원
▶ 현대차 쏘나타, N라인 통해 스포츠 세단으로 변신
▶ [르포]무관중 슈퍼레이스, 아쉽지만 어느때보다 치열했다
▶ 큐로모터스, 이스즈 포워드 출시 기념 전국 순회 전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