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구매자 위해 e커머스 플랫폼 제시

쌍용자동차가 커머스포털 11번가와 협력해 티볼리 전 제품을 비대면 구매할 수 있는 맞춤형 혜택을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쌍용차, 11번가와 티볼리 공동 마케팅 열어


새롭게 선보인 에디션을 포함해 티볼리 구매를 원하는 소비자는 오는 24일까지 11번가 홈페이지에서 20만원 할인권을 반값(50% 할인)인 10만원에 구매, 신차 계약 시 사용할 수 있다.

11번가를 통해 구입 가능한 티볼리 중 단연 돋보이는 제품은 리미티드 에디션이다. 이 달 쌍용차가 티볼리 출시 5년을 맞아 선보인 리미티드 에디션은 스타일과 안전, 편의 기능을 대거 기본 적용하고 선착순 1,000대 한정 130만원 할인혜택이 적용된 2,280만원(가솔린 모델)에 구매 가능하다.

한편, 할인권을 구매한 소비자는 가까운 전시장과 연결, 담당 영업 직원과 시승 신청을 비롯한 구체적인 구매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캐딜락 CT5, 미국보다 한국이 수 백 만원 더 저렴"
▶ 한국타이어, 라우펜 상용차용 타이어 국내 출시
▶ 포터 캠핑카 등장에 모터홈 시장 '기대반 걱정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