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80·GV80의 인기가 높아지며 현대자동차가 일부 생산라인에서 연장 근무를 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현대차는 고용노동부로부터 특별연장근로를 인가받아 지난 24일부터 후륜 8단 변속기 생산 공정과 울산 출고 센터에서 각각 주 8시간과 10시간씩 추가 근무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G80과 GV80은 지금 주문해도 6개월 이상 대기해야 하다 보니 고객 수요가 많은 차량 위주로 연장 근무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하지만 "전체 생산 공장 특별연장 근로는 논의된 바 없다"고 말했다.

제네시스 차량에 들어가는 후륜 8단 변속기는 다른 부품보다 생산 시간이 오래 걸리는 부품이고 울산 출고 센터는 G80과 GV80이 출고되는 곳이기 때문에 연장 근무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