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HC 시스템으로 차량 점검
액세서리·부품 등 20% 할인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무상점검을 실시한다. 사진=재규어 랜드로버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무상점검을 실시한다. 사진=재규어 랜드로버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가 무더위와 장마를 앞두고 무상점검을 실시한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내달 24일까지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2020 재규어 랜드로버 하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 점검은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 기준에 따른 ‘eVHC’ 시스템을 통해 이뤄진다. 엔진오일, 배터리, 에어컨, 냉각수, 타이어 공기압과 외부 손상 상태 등 40여가지 항목을 정확하게 점검하고 고객에게 결과를 투명하게 안내한다.

캠페인 기간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고객 편의를 위해 픽업 또는 딜리버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비스센터 직접 방문이 어려울 경우 고객이 요청한 장소에서 차량을 픽업하거나, 점검이 완료되면 고객이 원하는 장소로 인도해 준다.

점검 결과 차량 정비가 필요한 경우, 유상 수리 부품을 20% 할인 판매하며 일부 품목에 한해 한정 수량으로 최대 80% 할인을 제공한다. 모든 차량 액세서리는 기본 20% 할인이 적용됐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