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2022년 출시 전기차에 LG화학 배터리도 쓴다

현대·기아차는 2022년 출시할 전기차 전용 모델 한 종에 들어갈 배터리 공급사로 LG화학을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현대·기아차는 공급 규모 등은 생산량에 따라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터리 업체 선정은 모델별로 진행하기 때문에 2022년에 나올 전기차 중 다른 모델에는 다른 회사 배터리가 선정될 수 있다고 현대·기아차는 말했다.

현대·기아차는 작년 12월에는 SK이노베이션을 현대차의 NE(개발코드명)와 기아차의 CV(개발코드명) 등의 배터리 공급사로 선정했다.

내년에 나올 NE와 CV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기반으로 한다.

일각에서는 최근 이재용 삼성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의 회동을 계기로 삼성SDI가 배터리 공급사로 선정될 것이라는 관측도 있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