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중형 SUV 더 뉴 아우디 Q3 2개 라인 출시
사진=아우디

사진=아우디

아우디가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더 뉴 아우디 Q3 35 TDI’와 ‘더 뉴 아우디 Q3 35 TDI 프리미엄’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더 뉴 아우디 Q3’는 지난 2011년 선보인 아우디 Q3모델의 2세대 완전변경(풀체인지) 모델이다. 두 가지 라인 모두 2.0L 디젤 직분사 터보차저 (TDI) 엔진과 7단 S 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두 라인 동일하게 최고출력 150마력, 최대 토크 34.7kg.m의 주행성능을 지원하며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시간)은 9.2초, 최고 속도는 207km/h다.

더 뉴 아우디 Q3의 전장·전폭·전고는 4485·1850·1615mm다. MQB 플랫폼을 적용하면서 실내공간도 이전 세대보다 넓어졌다. ‘MMI 내비게이션 플러스’, ‘전·후방 주차 보조시스템’, ‘크루즈 컨트롤’ 등 아우디 최신 기술을 갖췄다.

더 뉴 아우디 Q3 35 TDI 프리미엄에는 주행 중 사각지대나 후방에서 차량이 근접하면 이를 감지해 경고 신호를 보내는 ‘아우디 사이드 어시스트’가 적용됐다.

더 뉴 아우디 Q3 35 TDI에는 17인치 5-더블 스포크 디자인 휠이, 더 뉴 아우디 Q3 35 TDI 프리미엄에는 18인치 5-암 디자인 휠이 각각 장착된다. 더 뉴 아우디 Q3 35 TDI 프리미엄 실내에는 블랙 헤드라이닝과 스티어링 휠 열선이 추가됐다. 더 뉴 아우디 Q3 35 TDI 가격은 4552만원이고 더 뉴 아우디 Q3 35 TDI 프리미엄 가격은 4802만원이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