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은 '민식이법' 시행에 따른 자동차사고 벌금 보장을 강화하고 하루 단위 초단기로 가입이 가능한 KB다이렉트 '하루운전자보험(KB스마트운전자보험)'을 20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KB손보, 스쿨존 보장 강화한 초단기보험 출시


KB손보에 따르면 이 상품은 스쿨존 교통사고의 벌금을 대폭 강화한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이른바 '민식이법'을 지난 3월25일부터 시행함에 따라 기존 2,000만 원까지 보장하던 자동차사고벌금 보장한도를 최대 3,000만 원으로 상향했다. 또 일반적으로 1년 단위로 가입이 가능했던 운전자보험을 1∼7일 단위로 초단기 가입이 가능하도록 했다. 따라서 렌터카 운전자나 공유차 이용자 등 단기대여 이용자가 필요한 기간에만 선택적으로 가입할 수 있다.

강호영 선임기자 ssyang@autotimes.co.kr


▶ 르노 탈리스만 단종설, 형제차 'SM6' 행방은?
▶ 아우디코리아, 2세대 Q3 35 TDI 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