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의 사회적 책임 노력의 일환
-구매 및 방문자 대상 온누리 상품권 제공


기아자동차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내수 경제의 활성화에 동참하기 위해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기아차, 내수 소비 활성화 프로모션 진행


먼저 5월 전시장 방문자들에게 지역 시장을 기반으로 사용되는 온누리 상품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연다. 이를 통해 위축된 지역 경제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5월 구매자에게 모닝(70만원), K3(30만원), 스팅어(70만원), K9(150만원), 스포티지(50만원), 카니발(50만원) 등 차량 별로 온누리 상품권을 제공한다.

재구매 소비자 중 100명을 추첨해 20만원 상당의 국민관광상품권을 제공하는 추첨 이벤트도 마련했다. 기아차는 자동차 구매와 상관 없이 기아차 전시장을 방문한 소비자 중 400명을 추첨해 5만원 상당의 온누리(200명), 해피머니(200명) 상품권을 제공하는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한편, 기아차는 임직원 포상 등에도 다양한 상품권을 적극 활용해 내수 소비 진작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또 5월 기아차 판매대수당 1,000원씩 적립해 코로나19 피해 아동 가정에 생활안정 및 학습 물품을 지원하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대한민국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관련 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재규어랜드로버 코리아, 2020년형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출시
▶ 르노삼성, XM3 액세서리 패키지 프로모션 열어
▶ 현대·기아차,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관리 강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