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충주시는 대기 시간 단축 등을 위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드라이브 스루(승차진료)를 본격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충주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서 '드라이브스루' 본격 운영

기존에도 고위험군 위주로 진행해 오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승차진료를 일상화하는 것이다.

시는 보건소 선별진료소 검사 기준 완화로 검사 대상자들이 늘어날 것에 대비, 이처럼 결정했다.

조길형 시장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코로나19 확진자들이 산발적으로 계속 발생하자 지난 23일 "발열, 목 아픔,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보건소 안내를 받아 선별진료소를 찾고, 의료진도 의심 증상이 있는 환자 진료 후 검사소견서를 발급해 보건소 안내를 받아달라"는 내용의 대시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시는 교차 감염 방지를 위해 동승자 없이 혼자 승차진료를 받도록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