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경제 활성화 위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대전 지역에서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긴급 방역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대전시 대덕구 신탄진동 일대에서 박정현 대덕구청장과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 박병국 노동조합 위원장 등을 포함한 임직원 봉사단이 참여했으며 신탄진시장을 비롯해 신탄진역 주변 다중이용시설들을 방역했다.

한국타이어, 코로나19 예방 위해 긴급 방역 봉사활동 나서


지난 2011년 출범한 한국타이어 봉사단은 사회복지시설 일손 돕기 뿐 아니라 자연재해 피해지역 복구봉사, 위범지역 벽화 그리기와 방범순찰활동, 독거노인 반찬 배달 및 말벗봉사, 노후 가구 환경개선 봉사, 연탄 배달, 김장 나눔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 왔다.

한편, 회사는 취약계층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후원금 5억원을 기탁했고 소상공인 대리점주들과의 상생을 위해 총 10억원 상당의 예방물품과 대응 지원금을 지급했다. 또한 임직원들의 건강을 위해 감염에 취약한 사원 재택근무 조치, 방역 및 위생용품 배포, 출퇴근 시차제 시행 등 예방책들을 선제적으로 조치하고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이 버스를 아시나요?① 미쓰비시 후소 에어로
▶ [시승]절묘한 타이밍, BMW 2시리즈 그란쿠페
▶ 타다·차차 시동 끈다, "1년6개월 버틸 이유 없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