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ℓ 터보 6,037만원, 3.5ℓ 터보 6,587만원부터

제네시스가 GV80 가솔린을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제네시스에 따르면 GV80 가솔린에 신규 2.5ℓ 터보, 3.5ℓ 터보 엔진을 최초 적용했다. 이에 따라 GV80은 3.0ℓ 디젤과 함께 3종의 엔진 라인업으로 운영한다. 가솔린차의 판매가격은 2.5ℓ 터보 6,037만 원, 3.5ℓ 터보 6,587만 원부터다(개별소비세 1.5% 기준).

GV80 가솔린은 후면부에 전면부 크레스트 그릴 형상과 디자인 통일감을 준 범퍼일체형 듀얼 머플러를 적용했다. 2.5ℓ 터보는 최고 304마력, 최대 43.0㎏·m를 내며 복합효율은 9.7㎞/ℓ다(5인승, 2WD, 19인치 타이어 기준). 3.5ℓ 터보는 최고 380마력, 최대 54.0㎏·m를 발휘하며 복합효율은 8.6㎞/ℓ다(5인승, 2WD, 20인치 타이어 기준).

두 엔진은 듀얼 퓨얼 인젝션 시스템과 수냉식 인터쿨러 등으로 효율과 응답성을 높인 게 특징이다. 이 시스템은 연료를 연소실 내부에 직접 분사하는 가솔린 직분사(GDi), 연료를 연소실 입구 흡기포트에 분사하는 다중분사(MPi)의 장점을 융합해 주행조건에 따라 최적의 분사 방식을 적용한다. 수냉식 인터쿨러는 엔진에 들어가는 공기의 온도를 냉각수를 통해 빠르게 냉각시켜 터보차저의 응답성을 높인다. 이로써 향상된 가속감과 함께 다양한 환경조건에서도 역동적인 성능을 발휘할 수 있다.

이 밖에 2.5ℓ 터보 엔진에는 냉각수 흐름 및 온도를 제어하는 '가변 분리 냉각 시스템', 3.5ℓ 터보 엔진에는 실린더 정중앙 부위에서 연료를 분사해 연소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효율을 개선하는 '센터 인젝션' 등도 적용했다.

제네시스는 3.5ℓ 터보에 20인치 미쉐린 타이어 및 휠, 전륜 모노블럭 브레이크 캘리퍼를 기본 적용한다.

제네시스, GV80 가솔린 터보 판매


한편, GV80는 지난달까지 누적 계약대수 2만1,000대를 돌파했다. 전체 계약자 중 82.3%가 4륜구동을, 53.2%가 22인치 휠&타이어를 선택했다. 외장 컬러는 31.6%가 우유니 화이트, 24.4%가 비크 블랙을, 내장 디자인은 58.9%가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II를 각각 골랐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소형 SUV 5대 천왕, 전격비교
▶ [시승]기대에 걸맞은 가치, BMW 1시리즈
▶ [하이빔]전기차 혁명, 영역 파괴는 시작됐다
▶ [하이빔]모빌리티 혁신, 택시도 퇴출 가능해야
▶ [영상]르노삼성 쿠페형 SUV XM3 출시/2020 제네바모터쇼 결국 취소/국회,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 통과[3월 2주 하이빔 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