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
-저소득 및 취약 계층 지원

한국타이어가 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코로나19의 확산 방지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후원금 5억원을 기탁했다.
한국타이어, 코로나19 후원금 5억원 기탁


이번 후원금 기탁은 코로나19 피해 방지를 위한 범사회적 총력 대응 노력에 일조하기 위한 취지로 결정했다. 특히, 상대적으로 더 어려움에 처할 수 있는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전달된 후원금은 노인, 장애인, 저소득 가정 등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을 지원해 코로나19의 확산을 방지한다. 또 경제활동 위축으로 힘든 상황에 놓인 저소득층 지원으로 부수적 피해를 최소화기 위한 활동에 쓰인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취약계층의 주거 불안정을 해소하기 위한 노력 및 이동지원 사업을 통해 사회복지기관의 다양한 이용자가 양질의 사회 복지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FCA코리아, 3월 '어드벤처 데이즈' 캠페인 진행
▶ 한국지엠, 새 출발 맞이 쉐보레 특별 이벤트 열어
▶ 콘티넨탈, 유럽 타이어 테스트서 최고점 획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