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 아동에 지원키트 후원
한국도요타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을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취약계층 어린이 지원에 사용된다. 사진=연합뉴스

한국도요타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을 기부했다. 이 기부금은 취약계층 어린이 지원에 사용된다. 사진=연합뉴스

한국도요타자동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을 기부한다고 27일 밝혔다.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내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긴급지원 키트(식품 및 마스크 등 감염예방용품) 구매에 사용 될 예정이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한국도요타자동차 사장은 “대한민국의 기업시민으로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역사회의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자 지원을 결정했다”며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분들의 빠른 치유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도요타와 렉서스는 전국 딜러 전시장에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전시차량과 시승차량 내, 외부를 소독하는 등 코로나19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 한국경제 '코로나19 현황' 페이지 바로가기
https://www.hankyung.com/coronavirus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