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제스티9, 엑스타 PA51, 윈터크래프트 Wi51 본상 수상

금호타이어가 '2019 북미 굿 디자인 어워드' 운송 디자인 부문에서 3개 제품이 본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금호타이어, 美 굿 디자인 어워드서 3개 제품 본상 수상


수상 제품은 프리미엄 세단 전용 고성능 타이어 '마제스티 9', '엑스타 PA51', '윈터크래프트Wi51' 등 3종이다. 1950년 시작한 북미 굿 디자인 어워드는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과 건축∙예술∙디자인∙도시 연구센터가 각 분야의 수상작을 결정하는 디자인상이다. 심미성과 혁신성, 신기술, 컨셉트, 기능, 에너지효율, 친환경성 등 종합적 평가를 진행한다.

한편, 금호타어는 지난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 운송기기 부문에서 '마제스티9 솔루스 TA91'와 '윈터크래프트 Wi51' 2개 제품이 본상을 수상한바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시승]컴팩트의 미학, DS3 크로스백
▶ '디자인 재규어', 원박스 자율주행차 모습은?
▶ 국내 전기차 판매 톱5, 1위는 '코나 일렉트릭'
▶ [하이빔]자동차 개소세율, 2개월 만에 다시 3.5%?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