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신러닝 플랫폼 도입 등 제품 개발 위해 AWS와 협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제품 개발의 디지털화를 위해 아마존웹서비스(Amazon Web Services)와 협업한다고 11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제품 개발 과정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저장, 처리, 분석하기 위해 AWS 클라우드 플랫폼을 도입한 바 있다. 한국타이어는 기존의 협업 경험을 바탕으로 머신러닝 플랫폼 아마존 세이지메이커 등 첨단 디지털 솔루션을 도입해 AWS와의 협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AWS는 방대한 데이터의 수집, 분석을 통해 새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는 제조사를 위한 대용량 데이터 분석 플랫폼과 솔루션을 제공한다.


한국타이어, 아마존웹서비스와 협업 통해 디지털 혁신 강화


한편, 한국타이어는 최근 인공지능 분석을 통해 타이어 컴파운드의 특성을 예측하고 최적의 조합법을 찾는 버추얼 컴파운드 디자인 시스템을 개발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현대·기아차, 2020 iF 디자인상 대거 수상
▶ 싼타페, 부분변경이지만 플랫폼 완전 변경
▶ 푸조 "언제까지 주행거리 따질래? 전기차도 예뻐야지"
▶ [하이빔]쏘나타, '국민차' 애칭 K5에 넘기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