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1-3 부문 7위, 자동차 부문 종합 24위
-코란도 DKR, 총 12구간 7,500㎞ 완주


쌍용자동차가 '2020 다카르랠리'의 마지막 구간을 성공적으로 통과하며 3년 연속 완주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쌍용차에 따르면 쌍용 모터스포츠팀은 지난 17일(현지 시간) 사우디아라비아 하라드~키디야 사이 429㎞에 이르는 마지막 제12구간을 무사히 통과하며 최종 53시간59분52초로 T1-3(이륜구동 가솔린 자동차)부문 7위, 자동차부문 종합 24위로 13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이로써 쌍용차는 지난 2018년 티볼리 DKR, 2019년 렉스턴 DKR에 이어 올해 코란도 DKR로 3년 연속 다카르랠리를 완주하며 SUV 전문기업으로서의 위상을 확인했다.

쌍용차, 다카르랠리 3년 연속 완주


쌍용 모터스포츠팀의 오스카 푸에르테스 선수는 "지난 5일 첫 레이스를 시작한 이래 코란도 DKR이 어떠한 문제점도 없는 완벽한 성능을 보여준 덕분에 완주는 물론 톱25에 드는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세계 최고 권위의 오프로드 경주대회에서 사고 없이 전 구간을 통과해 좋은 성적을 거두며 3년 연속 완주 목표를 달성한 쌍용 모터스포츠팀에 큰 박수를 보낸다"며 “앞으로도 기술력과 브랜드를 알릴 수 있는 활동을 강화하고 글로벌 판매 확대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FCA코리아, "3분기 픽업 글래디에이터 투입"
▶ [시승]사활을 걸었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