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버전에 이어 시장 확대 기대
-출시 3주 만에 25만 다운로드 돌파


티머니가 온다택시의 애플 아이폰 운영체제(iOS) 버전을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티머니, '온다택시' 아이폰 iOS 버전 출시


온다택시는 서울 양대 택시 조합(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 주도해 기사 모집부터 콜 앱 서비스 운영까지 직접 진행하는 애플리케이션이다. 목적지 미표출과 AI자동배차 시스템을 도입 등 탑승자중심의 서비스가 이뤄지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지난 11월28일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서비스를 시작한 온다택시는 출시 3주일이 지난 현재, 다운로드 수가 25만을 돌파했다. 티머니는 택시 기사들의 자발적 참여를 바탕으로 공감을 이끌어 내며 서비스 질을 높였다고 평가했다.

양 택시 조합은 연말을 맞아 매주 금요일 종로와 홍대, 강남 등 택시 수요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소비자 접점을 확대하며 온다택시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택시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는 등 탑승자와의 소통에도 힘쓰고 있다.

이에 대해 문충석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과 국철희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은 "iOS 앱 출시로 더 많은 소비자가 온다택시를 사용하게돼 기쁘다"며 "승차거부 근절로 더 좋은 택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현대모비스, 청소년 자율주행차 경진대회 열어
▶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교통비 지원 서비스 도입
▶ 폭스바겐, 내년 신차만 '34종'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