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대리점 전시 및 시승 체험 확대

한국지엠이 쉐보레 트래버스 1호차 전달식을 열고 본격적인 인도를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한국지엠, 쉐보레 트래버스 1호차 인도


회사는 지난 13일 부평구청을 방문, 트래버스를 관용 업무차로 선택해 준 것에 대한 감사의 인사를 전함과 동시에 트래버스의 첫 주인이 된 것을 축하했다. 트래버스 1호차를 전달받은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본사를 부평에 두고 있는 한국지엠과의 특별한 인연을 계기로 구매를 결정했으며 지역 경제 활성화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쉐보레 브랜드의 검증된 글로벌 포트폴리오와 함께 부평에서 생산될 트레일블레이저의 성공적인 출시를 통해 지역 경제에도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트래버스 소비자 인도 시작과 함께 트래버스의 시승 체험을 확대한다. 전국 쉐보레 전시장에 시승차 100여대를 배치하고 시승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에 적극적으로 부응할 계획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르포]미래 車산업 책임질 복합소재 전시회 가보니
▶ 현대차, LA서 신형 투싼 엿볼 PHEV 컨셉트 공개
▶ SK루브리컨츠, 하이브리드차에도 적합한 친환경 윤활유 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