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디자인 반영한 새 스타워즈 우주선

포르쉐가 스타워즈 제작사 루카스 필름과 협업해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에 등장하는 새로운 스타쉽 디자인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포르쉐, 영화 스타워즈 우주선 디자인 맡아


새 영화는 '스카이워커 사가' 시리즈의 마지막 에피소드로 새로운 미래를 향한 선과 악의 이야기를 담아낼 예정이다. 포르쉐는 이번 영화에 새로운 스타쉽 디자인을 담당하게 된다. 프로젝트를 위해 구성된 디자인 팀은 앞으로 몇 주 동안 슈투트가르트와 캘리포니아 샌프란시스코에서 정기적으로 만나 우주선 디자인 및 제작을 협의할 계획이다.

마이클 마우어(Michael Mauer) 포르쉐 스타일 부사장은 "자사의 디자인 DNA를 반영한 우주선 개발은 포르쉐 디자이너들에게도 무척 흥미로운 작업"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스타워즈 프랜차이즈의 디자인을 총괄하는 더그 치앙(Doug Chiang) 루카스 필름 부사장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역시 "감성적인 포르쉐 스포츠카 개발에 들어가는 정밀한 디자인 작업이 영화 속에서 빛을 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포르쉐는 오는 12월 열리는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시사회에서 스타워즈 스타쉽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한다. 또 자사 최초의 전기차 타이칸 쇼케이스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GM, 미국 내 공장 전면 개편한다
▶ 르노삼성 "클리오 '소확잼' 아직 모르세요?"
▶ 현대모비스, 벨로다인과 손잡고 자율주행 기술 확보 나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